'에너자이저'에 해당되는 글 4건

  1. 2008.08.16 2호기
  2. 2008.05.13 호수공원->헤이리
  3. 2008.04.12 에너자이져양의 브롬톤 (1)
  4. 2008.02.10 삼청동 나들이..

2호기

개조 2008.08.16 06:53
사용자 삽입 이미지
2호기 완성 사진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제 3단 변속용 장비들이 제거되어있습니다. 원래 내장기어 케이블을 한번 꺽어주는 까만 부품.. 정식 명칭은 'Brompton Cable pulley assembly' 라고하는데요.. 저건 아직 제거하지 않았습니다. 무게도 얼마 나가지 않기도 하지만 , 제가 분리한 장비가 없는것도 있고 ^^.. 혹시나 나중에 다시6단으로 돌아갈때 좀 귀찮을거 같다는 생각도 듭니다.. 일단은 저대로 방치예정..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내장기어 시프터를 떼버리고나니 핸들이 무지 허전합니다. 그래서 황동 벨을 달까 고민을 했는데 , 일단은 저대로 방치하기로 했습니다. 속도계를 저지리로 옮겨 달아버릴까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완성 기념으로 악어한마리 ;; 가벼워지라고 한 2단화 작업의 정신과는 상반되는 행동입니다. 하지만 주인장께서 좋아하니 용서를 >_<;;
사용자 삽입 이미지
외관상은 별반 차이 없습니다 -.-;; 하지만 실체는 브롬톤 타는 사람이면 누구나 가지고 싶어하는 티탄 2단 모델의 커스텀이 되겠습니다 ^^.. 한국에 저런 세팅은 없을거 같습니다. 브롬톤 모델명을 그대로 사용하면 P2L-X 가 되겠군요. 게다가 허브다이나모 탑재 >_<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기어비를 계산해봤습니다. 6단 모델로 따지면 , 1단이 6단의 1.7단 정도 되고 , 2단이 6단의 3.5단 정도 됩니다. 이정도는 평지를 가는덴 가장 편한 설정이 아닐까 합니다. 원래 2단모델은 54T가 붙어 있어서 6단의 3단,5단 정도가 됩니다. 여자가 쓰긴 너무 무겁죠.. 여튼 내장기어 없어지고 좀 가벼워 진것도 있으니 , 최적의 '여성용' 세팅이 아닐까 합니다. 높은 기어비때문에 대부분의 여성이 3단 이상으로 올라가는 일이 거의 없으니까요.

브롬톤은 역시 평속 20입니다!

작업이 마무리 되어서 기분이 좋습니다 ^^ 이제 열심히 타주기만 하면 될듯!.
신고
Posted by 마고자

호수공원->헤이리

여행 2008.05.13 00:33
사용자 삽입 이미지
초급 라이딩 코스로 유명한 헤이리입니다. 지하철 3호선으로 정발산 역으로 간 후 , 호수공원은 한바퀴 돌고 헤이리 왕복하는 , 약 44키로 코스입니다. 지하철로 정발산 역까지 가는게 무척이나 지루하긴 하지만 , 별로 위험하지 않은 라이딩 코스 , 오르막도 거의 없는 ( 마지막에 크게 한개 ^^ ) 편한한 자전거 길이 되겠습니다. 주말이면 여러 동호회에서 그룹 라이딩을 즐기기도 하고 , 차로도 많이 가는 곳이지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늘 맴버는 자전거에 굶주린 세명. 저 , 에너자이저양 , 옹군. 호수공원도 , 헤이리도 사진을 찍는 사람들에게 명소이기에 옹과 저는 카메라를 준비했습니다. 그런데 에너자이저양과 합류하기로한 종로 3가에서 ,

: "카메라를  꺼내는 순간 메모리가 집에 있음을 깨닮음. 하하하"
: "...나도...."
: "지하철선로로 뛰어들고 싶은 이 심정..."
: "....나도..."
: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쩔수 없이 고민 끝에 정발산역에 있는 마트에서 메모리를 하나 사기로 하고 , 메모리 하나를 나눠서 찍는 ( .... ) 방법을 채택.. 나름 즐거운 하루를 보냈습니다.
호수공원을 돌면서 사진찍으면서.. 여기가 출발지가 아니라 목적지 였으면 더 좋았겠다.. 라는 생각이 들더군요. 공원이 참 이쁘게 되어있어서 , 살살 도는 내내 즐거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쁜 호수공원을 뒤로하고 헤이리로 돌진! 장거리 경험이 없는 에너자이저양을 위해 30분마다 쉬면서 천천히 헤이리로 갔습니다. 농로 사이를 달리면서  상쾌한 라이딩~. 도착해서 오리고기를 먹은후 북카페에서 차한잔과 함께 휴식하면서 사진 촬영 ^^

사용자 삽입 이미지
.. 하려 했으나..

찍는 도중에 정발산에서 산 메모리가 에러가 나서 -_-;;
집에 와서 보니 헤이리에서 찍은 사진은 다 날림 ;;

그래도

좋은 추억을 가지고 돌아오는 길은 참 행복했습니다.


다음 목적지는 대부도 서화방조제길!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자전거와 함께하는 멋진 세상]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신고
Posted by 마고자
사용자 삽입 이미지
Body : Canon EOS 1D mk2
Lens : 85mm 1.8f
Exposure : F5.6 , 1/1250 sec
ISO : 200
Model : Enerziger Jinmi

P6R-X  Tempest Blue 2006년식
짐받이 + 머드가드 분리
Eazy Wheel Set
Lizards Skin Swing Arm Guard
Nuvo Stand
Topeak Red Light
Cateye MC100W
MKS Promenade
Brooks B17 Champion Titanium - Black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자전거와 함께하는 멋진 세상]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신고
Posted by 마고자

삼청동 나들이..

여행 2008.02.10 01:32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날씨가 좋았던 27일

벼르던 나들이에 나섰다. 행선지는 인사동과 삼청동을 가로지르는 가벼운 산책코스. 자전거로 삼청동을 와본 적이 없었기 때문에 , 여기서 자전거로 어떻게 놀아야 할까 고민을 조금 했었다.

하지만 마음편하게 이곳 저곳 구경하면서 다니기는 참 좋았던 것 같다

지하철타고 바로 갈수도 있긴 하지만, 정말 가볍게 다녀오기 위해서 차로 이동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점심은 유명한 눈나무집에 들려서 두명이서 삼인분 시켜 먹는 센스~. 이집에 김치말이 국수는 정말 맛있다. 예전에 차로 왔던 곳인데 , 자전거로 오니 좀더 색다른 기분.. 발릿 파킹요원이 친절하게 자전거 보관을 해주었다. 신기한듯 자전거를 선듯 들어준다고 들더니 , 어익후 -_- 무게에 깜짝 놀람;; 게다가 풀옵션인 내 브롬톤을 집어 들어서 더 놀랐을듯 ;; '서울에서 두번째로 잘하는 집'에 들려서 팥죽도 먹고싶었는데 , 배가 너무 부르기도 했고 , 거기선 자전거를 놔둘 수가 없을거 같아서 다음기회를 노리기로 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식사후에는 가볍게 삼청공원 산책과 사진찍기 놀이.. 아직 눈이 다 녹지 않아서 , 자전거는 살포시 똥차 되어 주시고 >_<;; 공원 안에 가볍게 자전거를 탈수 있기는 한데 구간이 짧아서 조금 아쉽다. 공원을 통과하면 상콤한 내리막의 연속.
사용자 삽입 이미지
폼잡고 사진 한장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직 날씨가 춥기때문에 가볍게 다녀오기위해서 차를 가지고 갔었다. 다음에 날씨가 풀리면 지하철을 타고와서 좀 넉넉하게 둘러보다가 갔으면 한다.

가벼운 삼청동 놀이 끝~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자전거와 함께하는 멋진 세상]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신고
Posted by 마고자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