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어케이블'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09.04.04 2호기 라이저바 작업 (2)
  2. 2008.08.26 브롬톤 허브기어 조정 (4)
2호기를 아가씨가 타면서 종종 엉덩이가 아프다 라고 해서 , 계속 지켜보면서 여러가지 생각을 했습니다. 엉덩이가 아픈것에 여러가지 이유가 있겠지만 , 크게 봐서 안장과 피팅의 문제일 가능성이 높죠. 안장은 부룩스이니까 일단은 괜찮을거라고 생각하고 , 피팅을 손보기로 했습니다. 아가씨의 P빠의 다운포지션으로 잠깐 태워보니 , 안장과 핸들이 수평을 이루면서 어느정도 벨런싱이 맞춰지는 것 처럼 보였습니다. 그래서 키에 비해 너무나 높은 위치에 있는 P빠를 라이저바로 교체하기로 했습니다. 일자바도 생각을 했으나 P바 핸들포스트에 일자바가 들어가면 너무 낮아질거 같아서 조금이라도 위로 올렸습니다 -.-;; 사진은 저렴한 라이저바인 Easton EA50 , 그리고 저렴한 가죽 그립.
핸들바를 교체하는것은 브레이크 , 변속레버를 뗏다가 다시 달고 , 그리고 높이가 변경이 되니까 케이블 길이를 조절하면 마무리가 되겠습니다. 그래서 몽키 스페너 , 육각렌치셋 , 케이블 커터 , 라디오 닛뻐 , 케이블 마감할때 쓸 케이블엔드를 준비했습니다. 그리고 혹시나를 대비한 기어 케이블 속선.
라이저바 EA50은 무척이나 좌우가 길기 때문에 샵에서 좌우로 9센치 정도 커팅했습니다. 모든 공정을 의뢰하려고 했더니 공임이 너무 비싸서 그냥 다 가져왔네요.
수술대에 들어갈 아가씨의 P2L-X
육각렌치로 브레이크와 변속레버를 풀어서 뽑은다음에 그립을 뜯어냅니다. 샵에서는 저걸 안찢고도 뽑아준다고 하는데 , 어차피 다시 쓸거 같지도 않고 , 밀어 넣으려면 지옥이 기다릴거 같아서 과감히 뜯어버렸습니다. 나중에 다시 쓰게되면 바테잎 감아서 쓰죠 ^^
알몸을 드러낸 P빠. 이제 가운데 볼트 풀고 라이저바를 끼웁니다.
처음에 잘 안들어가길레 , 저사이에 라디오 닛버를 넣고 살짝 벌려서 넣었네요. 여기서그립의 케이블 속선과 겉선을 잘라내면서 길이를 조절합니다. 브레이크는 브레이크 풀고 머리자른후에 뽑아서 맞추면 되고 , 기어케이블은 1.5mm 육각렌치가 있어야 작업이 가능합니다. 전 이게 없어서 철물점에서 사왔네요 -.-;; 그리고 그립넣기가 참 힘들다는걸 처음알았습니다.
완성품. 밑에 널부러져 있는 공구들... 길이는 잘 맞춰서 폴딩과 변속에 문제 없습니다.
많이 낮아졌습니다. 멀리서보면 일자바 같군요. M바 핸들포스트에 일자바 꼽은거랑 높이는 거의 비슷할거고 , S바 보다도 낮습니다.
그립이 길어서 이부분이 조금 어색합니다. 그립을 조금 짧은걸 사고 핸들바를 좀더 커팅하면 더 깔끔할거 같은데 , 뭐 작업은 일단 이까지 진행합니다.
접이느 조금 허전합니다. 역시 P빠가 존재감이 좀 있어서 말이죠 -.-;; 뽑아낸 P빠는 키핑해뒀다가 나중에 쓸일을 기대해야겠군요.

이제 아가씨가 불편함 없이 잘 탔으면 합니다.
그래도 엉덩이가 아프면요?

1,안장을 바꾼다.
2,하드 트레이닝을 한다 -.-

실전 투입은 벗꽃놀이 가면서 찍어보겠습니다.
신고
Posted by 마고자
사용자 삽입 이미지
허브기어.. 즉 내장기어 ( 오른쪽 조절기 )는 기어 케이블을 당기는 장력으로 변속이 되기 때문에 , 오래타서 케이블이 늘어나거나 기타등등의 이유로 변속이 잘안되는 경우가 생깁니다. 보통 이런경우는 주행중에 기어가 왔다갔다 하면서 탁탁 걸리는걸 느끼는 경우인데요..  좀 심한경우는 내장 3단기어중에 아무리 조절을 해도 한 단계가 없어지는 경우도 생깁니다. 또한 뒷바퀴 분해를 할경우 무조건 허브기어에서 케이블을 분리해야하기 때문에 , 필히 재조정을 해야합니다.

해보면 무지 쉬운 작업이지만 , 모르면 무서운 법입니다.
갑자기 변속이 제대로 안되거나 하는경우 참고하세요.
공구는 전혀 필요하지 않는 손쉬운 작업입니다~

그리고 설명은 6단 모델 중심으로 되어있고.. 3단 모델도 약간의 차이는 있으나 원리는 동일하니 쉽게 하실수 있을겁니다.
"내장 기어 시프터가 모양이 이상해요!" 라고 의문을 가지시는 분들이 계실텐데 , 구형 변속기 입니다. 모양은 달라도 하는일은 같습니다. 혼동 금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1. 우선 기어를 최 고단으로 올립니다.
기어 탠션은 가장 헐렁할때가 고단이 됩니다. 그래서 고단으로 해둬야 조정하기가 편합니다. 즉 , 기어 인디케이터에 힘이 들어가지 않은 상태가 내장 3단이 되겠습니다. 여튼 작업의 편이를 위해서 기어를 최고단에 놓습니다.

2. 기어 케이블 고정장치를 조절합니다.
앞에서 설명한 것과 같이 , 기어 케이블을 당기면 저단이 되고 , 풀어주면 고단이 됩니다. 그리고 적당히 당겨줘야 중간단이 되기 때문에 , 정확한 탠션을 유지하는 것이 변속의 핵심입니다. 그래서 사진과 같이 조절을 하면서 변속이 잘되는 길이를 맞춥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부분은 최저단 기어로 달리고 있는데 갑자기 페달링이 무거워 지거나 , 최저단으로 내려가지 않는 거 같다.. 라는 느낌이 나는 경우 입니다. 거의 대부분 기어케이블이 늘어난 경우라서 좀더 당겨줄 필요가 있습니다. 기어케이블 고정장치를 한두칸 밀어 넣으면서 변속이 되는지 확인하면 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너무 많이 당겨질 경우 , 고단으로 올라가지 않는 경우도 있습니다. 이럴경우 고정장치옆의 버튼을 눌러 기어 인디케이터 체인을 뽑아서 탠션을 다시 잡아주면 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3. 잘 굴러가는지 확인 하고 즐거운 라이딩~

에.. 사진으론 이해가 잘 안되시는 분을 위해
특별히 제작한 동영상입니다. 간단한 정비에 도움이 되시기 바랍니다



세부적인 내용...

Tip :
폴딩할때 내장기어를 최고단으로 놓고 하라는 말이 있습니다. 이건 최저단으로...즉 가장 당겨지는 상황에서 폴딩을 하게 될 경우 , 브롬톤 폴딩 구조상 기어케이블을 살짝 잡아 당기게 됩니다. 그래서 , 저단으로 놓고 폴딩을 하면 기어케이블이 좀더 당겨지는 상황이 생겨 평소보다 기어케이블 노화가 빨라집니다. 그래서 최고단으로 놓고 폴딩을 하면 '좋다' 라고 말하지만 , 기어케이블 얼마 하지도 않고 ^^.. 가벼운 조절로 해결이 되니 크게 신경쓰지 않으셔도 될거 같습니다. ( 본인은 신경안씁니다 -.-;; )


PS
> 음악을 넣으려다가 변속되는 소리에 집중해야 할거 같아서 참았습니다 - -;;
PS> 허브기어 조정은 뒷바퀴 분해를 위한 첫번째 단계 입니다.
PS> 동영상 촬영이 귀찮아서 지금껏 미뤄오던 걸 오늘 삘 받아서 만들었습니다 -.-;;
PS> 기어케이블 올이 나가 있는거 살짝 눈감아주세요 ( - -);;

신고
Posted by 마고자